라벨이 2024년 한국패션시장규모인 게시물 표시

2024년 한국패션시장 49조 6천억 전망, 2023년 48조 4천억 규모 기록

이미지
시장조사기관 트랜드리서치( www.trendmr.com ) 가 주관하는 '한국패션산업빅데이터 트랜드 2024' 연감에서 2023년 한국패션시장 규모가 전년 대비 2.8% 신장한 48조 4167억원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자료제공 : 트렌드리서치 이는 역대 최대규모이고, 코로사 사태 직전인 2018년 43조 2천억원보다 5조 2천억원 상승한 것이다.  그러나 하반기의 급격한 소비침체로 전망치보다는 성장 폭이 하락했고, 2024년과 2025년에도 각각 2.3%, 2.7% 수준의 저성장 기조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하였다.  이 자료는 트랜드리서치가 지난 1998년부터 26년간 한국패션산업 빅데이터 조사에서 구축하는 패션소비 트랜드지수, 패션기업 경영실적지수, 패션유통 동향지수를 기반으로 패션소비시장규모 추정치를 산정해서 발표하고 있다.  * 한국패션시장 규모는 과거 6개월(상반기 3월~8월, 하반기 9월~익년 2월) 간 우리 국민이 구매한 패션제품의 품목별 구매율, 구매량, 구매가격 등을 직접 면담을 통해 조사된 구매지수에 모집단의 인구수를 적용해 산출  자료제공 : 트렌드리서치 2023년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한 것은 리오프닝 효과가 본격화되면서 캐주얼복, 신발, 스포츠복 등 야외활동에 필요한 품목들의 소비가 상승했고, 40대 중심 어덜트층의 경제활동 재개와 여행 확대로 여성정장과 가방 소비 상승이 있었기 때문이다.  캐주얼복은 조사 시작한 2000년도부터 꾸준한 성장세를 기록해서 2023년에는 6.0% 신장한 19조 5794억원을 달성했고, 향후 빠른 시기에 단일품목으로 20조 시장을 바라보게 되었다.  신발과 스포츠복은 각각 3.4%, 3.2% 신장한 7조 4029억원, 6조 7072억원을 기록해서 패션시장 지배력 2,3위를 차지했다. 이 3개 시장의 비중은 전체시장의 69.6%로 전년보다 1.3%p 상승했다. 여성정장과 가방도 3.6%, 2.8% 성장한 3조 2257억원, 3조 5839억원이었다. 한편 8개 세분시장 모두가 최대 실적을 기록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