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벨이 로에베 재단 공예상인 게시물 표시

2025 로에베 재단 공예상(Loewe craft prize) 접수 시작, 10월 30일 출품마감

이미지
로에베 재단이 2025 로에베 재단 공예상을 위한 작품 접수의 시작을 알린다. 시상은 내년 봄 스페인 마드리드 티센 보르네미사 미술관에서 있을 예정이다.  사진출처 :  로에베 (LOEWE) /  craftprize.loewe.com 제8회 공예상 출품 마감은 2024년 10월 30일이며 loewecraftprize.com 에 작품을 제출하면 된다.  2016년에 제정된 로에베 재단 공예상은 현대 공예의 우수성, 예술적 가치, 새로움을 널리 알리고 기념한다는 취지 아래, 세계 각국에서 탁월한 능력으로 미적 가치가 뛰어난 오브제를 만드는 작가들을 지원하고 상을 수여한다.  공예 기반 직종에 종사하는 만 18세 이상이라면 누구든 응모할 수 있다. 우승자 1명에게는 5만 유로, 특별상 수상자 2명에게는 각 5천 유로의 상금이 수여된다.  로에베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조나단 앤더슨(Jonathan Anderson)이 구상한 공예상의 취지는 현대 문화에서 공예가 가지는 중요성을 되새기고 미래를 위한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재능과 비전, 혁신 의지가 있는 현업 예술가들을 조명하는 것이다.  이 상에는 1846년에 공동 공예 공방으로 출발한 로에베의 시작을 기념하는 의미도 담겨있다.  조나단 앤더슨은 “공예는 언제나 현대성을 지닙니다. 고유의 공식을 가지고 고유의 언어로 이야기하는 오브제를 만드는 것, 지금까지 존재하지 않았던 대화를 만드는 것이 바로 공예입니다. 공예는 새로움과 전통을 동시에 추구합니다.”라고 로에베 재단 공예상의 의미를 설명했다.  2024년에는 전 세계 124개 국가와 지역에서 3,900점 이상의 작품이 출품되었다. 2025년 시상을 위해서는 예술가, 수필가, 큐레이터, 디자이너로 구성된 전문가 패널이 모든 출품작을 검토하여 30점 이내의 최종 후보작을 선정한다.  새로 합류한 전문가 패널로는 보스턴 미술관의 현대 장식 미술 큐레이터 미셸 피셔, 2024 공예상 최종 후보였던 금속 공예 작가 케빈 그레이, 혼합 미디어 작가 이브라힘 마하마, 2024 공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