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벨이 딘트인 게시물 표시

딘트(DINT) ‘켈리신(KELLY SHIN)’ 세계적인 패션의 중심지 ‘파리’로 도약

이미지
㈜딘트는 국내외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여성 패션 브랜드 딘트(DINT)의 하이엔드 퍼스널 무드를 선보이는 디자이너 브랜드 켈리신(KELLY SHIN)이 오는 9월 단독 파리 팝업 스토어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사진 제공 : (주)딘트  작년에도 진행되며 뜨거운 관심을 받았던 파리 팝업 스토어를 통한 글로벌 패션 시장으로의 도약을 시작으로 싱가포르 법인까지 설립하며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 데 힘써오고 있다. 이에 ㈜딘트의 신수진 대표는 “K-패션을 세계에 알릴 수 있음에 감사할 따름” “앞으로도 싱가포르를 거점으로 더욱더 글로벌 패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 전해왔다. 이번 파리 팝업 스토어는 9월 26일부터 9월 29일까지 4일간 진행될 예정이며, 켈리신만의 독창적이면서도 감각적인 컬렉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테마는 ‘TO THE SHORE’. 심해를 주제로 한 이번 팝업 스토어는 “심해의 어둠 속에서도 굴하지 않고, 삶의 여정에서 끊임없이 자신의 빛을 찾는 진취적인 여성을 시작적으로 묘사한 것이 특징”이라며 “깊은 심해에서 해안가로 가까워질수록 선명하고 강렬하게 변화하는 색채감과 자연 친화적인 소재를 사용해 도회적이지만 감성적인 무드를 담은 실루엣으로 표현할 것”이라 설명했다. 특히나 작년과의 차별점은 단순히 팝업 스토어를 여는 것에 그치지 않고 다양한 볼 거리를 제공을 위해 패션쇼와 함께 단독 굿즈까지 선물할 예정이라 알려져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글로벌 시장으로의 도약이 가속화되며, 국내 패션 시장으로의 공략을 위한 ‘서울 패션위크’ 참가 브랜드로 이름을 올려두었다.  파리 팝업스토어보다 조금 더 빠른 9월 3일부터 7일에 진행될 것이라 알렸다.  국내외로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계획 중인 ㈜딘트의 CEO 이자 디자이너인 신수진 대표의 독보적인 무드의 패션 브랜드 딘트(DINT)와 하이엔드 오트 쿠틔르를 선보일 디자이너 브랜드 켈리신(KELLY SHIN)의 앞으로의 행보가 주목된다. ■ #피플게이트

DINT, 싱가포르를 거점으로 동남아시아 시장 공략 가속화

이미지
2023년 9월, 싱가포르 법인 설립을 시작으로 동남아시아 패션 시장 진출에 나섰던 한국의 여성 패션 기업 딘트(DINT) 가 본격적인 동남아시아 패션 시장 공략을 가속화 하고 있다.  사진제공 : 딘트 최근 딘트 는 싱가폴 자사몰 뿐만 아니라 동남아시아 최대 패션 플랫폼인 ‘쇼피’, ’라자다' 입점, 현지 업체와 파트너쉽 구축 등을 검토 중이라 밝히며, 한류 열풍에 트렌드를 반영한 딘트만의 디자인과 차별화된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K-콘텐츠의 인기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는 동남아시아를 비롯하여 전 세계 적으로 K-패션에 대한 큰 관심이 쏠리고 있고, 해외 고객들의 편리한 쇼핑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글로벌 사이트 내 국가별 언어와 통화 변경이 가능한 글로벌 솔루션을 개발하고 적용하여 지속적으로 고객 편의성을 개선하고 있다.  또한 쇼피, 틱톡샵 등 다수의 글로벌 패션 플랫폼에서의 매출이 증가하고 있고, K-패션의 선두주자로 자리잡기 위해 국내 유럽 시장으로의 진출도 가속화 중이라 밝히며, 다가오는 국내 패션위크를 시작으로 2024 파리 팝업스토어와 패션쇼도 예정되어 있다 전했다.  또한 싱가폴에 설립한 딘트 글로벌도 순항 중이며, 트래픽과 매출도 증가추세에 있다고 전해졌다.  구글, 메타 광고에 이어 틱톡에도 광고를 진행하며 인도네시아 진출을 위한 시장 조사를 진행 중 인 것으로 알려졌다.  딘트 룩북 : http://www.dint.co.kr/shop/shopbrand.html?xcode=046&type=X 딘트 의 신수진 대표이사는 “한국 패션의 매력을 알리기 위해 앞으로도 꾸준히 해외 시장 진출 및 시장을 확대할 것”이라 말했다.  또한 “K-패션에서 더 나아가 글로벌 패션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브랜드의 가치와 인지도를 지속해서 높여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 셀럽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브랜드 딘트의 행보가 기대되는 한편, 한국 여성 패션의 선두주자로서 국내외 시장에서 k-패션의 위상을 제고시키고 여파를 몰고올지

딘트(DINT)의 독보적 행진 ... 눈물의 여왕(Queen of Tears)에 이어 7인의 부활(Reborn7)까지

이미지
최근 드라마 속 여배우들의 패션만큼이나 관심을 끌고 있는 것이 있다. 바로 그녀들의 패션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드레스룸이다.  출처 : 딘트 제공 tvN '눈물의 여왕‘ 김지원의 럭셔리한 드레스룸에 이어 SBS '7인의 부활’ 황정음, 이유비의 드레스룸도 딘트(대표 신수진) 의 공식 협찬으로 알려지며 연일 화제가 되고 있다.  최고 시청률 23.2%를 기록하면서 tvN 역대 드라마 시청률 2위에 자리매김한 ‘눈물의 여왕’이 성황리에 종방했다.  드라마 만큼이나 김지원의 패션도 화제가 되었는데, 재벌가 홍해인 역의 김지원 스타일과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오버랩되면서 실제 재벌과 싱크로율 100%라는 호평을 받았다.  얼마 전 이부진 이사장이 두을장학재단 공식행사에서 착용한 의상과 홍해인의 럭셔리한 드레스룸 의상들이 모두 딘트 의 제품으로 알려지며 많은 고객들의 관심을 끌었다.  출처 : SBS 7 인의 탈출 방송 캡쳐 SBS '7인의 탈출' 시즌2로 방영 전부터 화제가 되던 ‘7인의 부활’. 최근 금라희 역의 황정음이 죽음을 맞이하며 새로운 터닝 포인트를 맞아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5회, 6회에서 등장한 황정음과 이유비의 럭셔리한 드레스룸 의상들도 모두 딘트의 공식 협찬으로 알려지며 ‘럭셔리한 드레스룸은 딘트’라는 말들이 나오고 있다.  럭셔리한 드레스룸에 이어 다시 회자되고 있는 셀럽 패션이 있다. 바로 넷플릭스 시리즈 ‘더 글로리’ 박연진이 드레스룸에서 입었던 빨간 드레스이다.  출처 : 넷플릭스 드라마 ‘ 더 글로리 ’ 방송 캡쳐 재벌가 역의 셀럽 패션으로 등장한 딘트 제품들이 모두 합리적인 가격으로 알려지며 더욱더 관심을 끌고 있다.  딘트 는 국내를 넘어 글로벌 여성 패션 브랜드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싱가포르 법인을 설립하고, 싱가포르를 거점으로 한 동남아시장 진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딘트 관계자는 “눈물의 여왕 드레스룸 협찬 이후 해외에서도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 전 세계가 주목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