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벨이 디:흄인 게시물 표시

탄소중립(Carbon Neutrality) 친환경 기업 '디:흄(de:hum)', 천연 종이제습제 (Paper Desiccant Patent Granted) 공급 확대

이미지
탄소중립, 그린 비즈니스 추구와 함께 ESG를 실천하는  디:흄(de:hum 대표 임지성 www.dehum.co.kr) 이 '친환경 종이 제습제'를 생산, 주문량이 팽창하면서 각광을 받고 있다. 디흄_종이제습제 'No Room For Moisture' = '습기가 있을 곳은 더이상 없다' 라는 뜻의 슬로건을 앞세워 '종이제습제'를 개발해 생산중인 디:흄(de:hum)은 ESG경영 철학을 추구하며, 고객사들과 함께 직접 목표를 실천하는 자연친화적 비즈니스 수행 기업이기도 하다. 디:흄 은 기존 실리카겔의 문제점을 보완하며, 환경과 사람을 고려한 ' 종이제습제(Paper Desiccant Patent Granted) '를 만드는 기업으로 특화 시키는 것을 첫번째 프로젝트로 정했다. 지난 2001년 의류부자재 전문기업 '유이샤이닝' 설립을 시작으로, 2015년 부터 의류회사에 종이제습제 공급을 시작했으며, 2021년 종이제습제 특허를 획득했다. 현재 디:흄(de:hum) 에서 개발한 환경친화 종이제습제 는 패션 부문을 비롯 가전과 전기설비 그리고 의약품과 식품에 이르기까지 폭넓게 활용되고 있다.  디흄_종이제습제 디흄(de:hum) 은 E.S.G(Environmental, Social and Governance) 실천의 일환으로 지난 수년간 제품 개발에 참여해 오면서 친환경 종이제습제 생산라인을 국내 설치하고, 최근 ISO 인증 획득을 추진, 쏟아지는 종이제습제 주문량에 적극 대응 중이다.  디:흄(de:hum) 의 친환경 종이제습제 는 세정을 비롯 K2, DISCOVERY, GREEN YAK, EIDER, LIFE WORK, W.ANGLE, DESCENTE, SISLEY, NORDISK, HYUNDAI, PIRETT 등 친환경 상품 개발에 적극 동참중인 중견 패션 및 유통기업들의 수요가 급격히 증가하는 추세다.  '습(濕)을 잡는다' 라는 의미를 가진 디:흄(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