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벨이 2024 K-라이프스타일 인 카자흐스탄인 게시물 표시

산업통상자원부-KOTRA, 한류를 타고 카자흐스탄(Kazakhstan) 수출길 넓힌다

이미지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안덕근)와 KOTRA(사장 유정열 www.kotra.or.kr)는 지난 6월13일 카자흐스탄 알마티에서 ‘2024 K-라이프스타일 인 카자흐스탄’을 개최했다.  KOTRA가 현지시간 13일 카자흐스탄 알마티 릭소스 호텔에서 ‘2024 K-라이프스타일 인 카자흐스탄’을 개최했다. 카자흐스탄 알마티 시내에 마련된 ‘KOTRA-씨유 팝업스토어’에서 전춘우 KOTRA 부사장(오른쪽에서 두 번째)이 카자흐스탄 현지 점원의 상품 설명을 듣고 있다. 이번 행사는 중앙아시아 3개국 경제사절단과 연계해, 한국과 카자흐스탄의 비즈니스 파트너십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카자흐스탄 알마티 릭소스 호텔에서 진행된 오프라인 무역상담회에는 우리 기업 35개사가 참가해 현지 바이어 149개사와 312건의 상담을 진행했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주산 마켓(Jusan Market) △씨유 센트럴아시아(CU Central Asia) △에어바 프레시(Airba Fresh) 등 카자흐스탄 주요 유통사에서 별도 홍보부스를 마련해 한국기업 입점을 유치하기 위해 나섰다.  또한 KOTRA는 13일 한국편의점 CU의 카자흐스탄 현지 운영사인 ‘CU 센트럴아시아’의 모기업 ‘신라인(Shin-Line)’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신라인의 안드레이 신(Andrei Shin) 대표는 “한국 소비재기업이 편의점을 활용해 카자흐스탄 시장에 안착할 수 있도록 KOTRA와 계속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서 6월 14일부터 이틀간 카자흐스탄 알마티 대형 쇼핑몰 메가센터(Mega Center)에서 K-소비재 판촉전이 진행된다. 유동 인구가 많은 주말에 K-팝 경연대회와 연계해 제품을 판매하고 소비자 반응을 살필 예정이다.  또한 주알마티 대한민국 총영사관과 협업해, 향후 3주간 우리 기업 113개사와 주요 바이어들 간 온라인 상담을 주선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글로벌 통상 질서 재편으로 CIS 지역 내에서 대체 시장을 발굴하려는 우리 기업의 관심이 커지면서, 유라시아연합국가(EAEU